[자기돌봄캠프 11기] 이젠 나를 더 귀하게 여겨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