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산균도 먹이가 필요해! 갈락토올리고당을 아시나요?

기사 요약글

면역력을 높이기 위해 오늘 아침 챙겨먹은 유산균. 그런데 내 몸에 잘 흡수가 되었을까? 유산균이 장 속에서 제 역할을 잘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는 갈락토올리고당을 소개한다.

기사 내용

  

 


우리 몸은 다양한 미생물과 공생하며 살고 있다?

 


맞는 말이다. 우리 몸속 미생물 종류는 2000여 종, 미생물 수는 100조에 달한다. 우리가 태어나는 순간부터 생을 마감할 때까지 우리 몸속에는 생명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주는 미생물과 함께 살아가는 것이다. 즉 우리 몸은 이 미생물들이 어떤 곳에서 어떤 균이 활발히 활동하느냐에 따라 좋을 수도 혹은 나쁠 수도 있다.

 


그럼 어떤 미생물을 키워야 하는 걸까?
일반적으로 내 몸속에 좋은 미생물을 키우는 방법은 두 가지다. 인체에 유익한 균, 흔히 유산균으로 불리는 프로바이오틱스를 먹는 방법과 프로바이오틱스가 좋아하는 먹이인 프리바이오틱스를 먹는 방법이다. 특히 프리바오이틱스는 프로바이오틱스가 잘 자랄 수 있도록 장내 환경을 조성하는 동시에 유해균을 억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프로바이오틱스이든, 프리바이오틱스이든 장까지 안전하게 도달해야 본연의 기능을 제대로 할 수 있다. 이를 위해선 크게 두 가지 관문을 통과해야 한다. 첫째 조리 시에도 파괴되지 않을 만큼 열에 강할 것, 둘째 몸에 들어갔을 때 위산(pH)에 녹지 않아야 한다. 이 두 가지 조건을 충족하는 것이 바로 최근 화제를 낳고 있는 갈락토올리고당이다.

 


갈락토올리고당은 동물의 젖에서 추출된 프리바이오틱스. 일반적으로 프리바이오틱스 중 가장 널리 알려진 것은 설탕에서 추출한 성분인 프락토올리고당(FOS)이다. 문제는 열과 위산에 약해 장까지 도달하지 못하고 도중에 분해되는 단점이 있었다. 이에 반해 갈락토올리고당은 위산(pH2.0)에 강하고 고열(180도)에 안전하게 가공된다. 또한 섭취했을 때 성분 분해 없이 장까지 도달한다.

 

 

 

 

갈락토올리고당을 주원료로 한 제품으로는 맛있는건강의 바이오티가 있다. 와디즈 펀딩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선보인 바이오티 프리바이오틱스는 뷰티GOS, 뷰티GOS콜라겐 두 종류. 특히 로 바이오티에 사용된 갈락토올리고당은 피부미용식품 조성물과 모유 성분이 강화된 제조라는 2가지 특허를 가지고 있다.
바이오티 관계자는 “요즘 떠오르는 3세대 프리바이오틱스 갈락토올리고당에는 모유올리고당 성분이 들어있는데 이는 장속 유산균의 활동을 더욱 활발하게 해 주는 역할을 한다”며 “여기에 갈락토올리고당을 먹은 유산균들은 몸속 콜라겐의 분해를 막아주는 물질을 만들어 주어 콜라겐이 소멸되는 것도 막아준다”고 설명한다.

 

 

 

뷰티GOS콜라겐

나이가 들면서 손실되는 콜라겐을 보완해주기 위해 만들어진 상품이다. 콜라겐이 몸속에 합성되려면 비타민C의 섭취는 필수이다. 뷰티GOS콜라겐은 갈락토올리고당을 통해 콜라겐 손실을 막고, 이미 손실된 콜라겐은 먹어서 보충할 수 있도록 설계하였다. 고순도의 갈락토올리고당 그리고 500da콜라겐, 비타민C의 하루 섭취량을 하루 2포로 모두 섭취할 수 있어 성분대비 가성비가 뛰어나다.

 

 

 

뷰티GOS


발효를 통해 순도를 높인 갈락토올리고당을 하루 섭취량만큼 담았다. 하루 1번, 2g만 섭취해도 효과를 볼 수 있다. 식전, 식후 관계없이 먹어도 되고 실온보관이 가능하다는 것이 장점. 스틱형은 롭스 및 백화점, 온라인몰에서 음료형은 전국 홈플러스와 세븐일레븐에서 구입할 수 있다. 4월 15일부터는 간편하게 마실 수 있는 음료 제품이 출시된다.

 

문의 및 구입 바이오티 1833-2043, https://ebioti.modoo.at

 


기획 우성민 사진 셔터스톡

 

[이런 기사 어때요?] 

 

>> 그림에 관심 있다면 월 200~300만원 버는 모바일 화가 어때요?

 

>> 숭구리당당 김정렬이 인생 2막에 '관' 짜는 이유는?

 

>> 생선으로 사회적기업 만든 경단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