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식월 들어간 겨울 옷, 내년에도 새것처럼 입는 법

기사 요약글

봄이 되며 다시 옷장 속으로 들어간 겨울 옷. 두껍고, 비싸고, 소재도 다양한 만큼, 올바른 세탁과 보관으로 '잘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

기사 내용

 

 

한 번 장만해 두면 두고두고 오래 입기도 하지만, 한겨울을 제외하면 일 년의 대부분을 옷장에서 보내게 되는 겨울옷. 여름 옷가지와 달리 대개 길고 두꺼워 옷장 공간의 대부분을 차지하기까지 한다. 잘못된 보관법으로 비싸게 주고 산 옷에 곰팡이가 피거나 옷이 변형되는 참사를 맞을 땐 더 가슴이 쓰리다. 이를 막기 위해서는 소재에 따른 적절한 관리가 필요하다.

 

 

 

 

가죽 외투 세탁법

 

 

가죽 소재의 외투는 일반 세탁기로 세탁하기 쉽지 않다. 옷에 무언가 묻었다면 바로 제거해 주고 부분 세탁을 하는 것이 좋지만, 가장 좋은 방법은 세탁 전문점에 맡기는 것이다. 가죽은 물이 묻으면 즉시 마른 수건으로 물기를 제거하고 통풍이 잘 되는 그늘에서 말려야 한다. 당연히, 물세탁은 금물이다. 가죽 재질은 곰팡이도 잘 피기 때문에 세균 번식을 막기 위해서라도 바로 오염 물질을 제거해 줘야 한다.

 

 

가죽 외투 보관법

 

 

가죽은 곰팡이에 취약하다. 따라서 통풍 잘 되는 곳에 보관하는 것이 좋고 접히는 부분이 없도록 옷걸이에 잘 펴서 걸어야 한다. 가죽에 생긴 주름은 복원이 힘들기 때문에 서로 붙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 가죽 전용 콜드크림이나 오일로 가죽이 갈라지지 않도록 관리해 주는 것도 오래 보관하는 데 도움이 된다.

 

 

 

 

코트 세탁법

 

 

겨울이 지나고 바로 옷장에 넣기보다는 일 년에 한 번 정도 드라이클리닝 한 후에 보관하는 것이 좋다. 세탁 후 바로 비닐을 씌우지 말고 하루 정도 건조해야 습기나 세제, 기름 성분으로 인한 손상을 줄이고 냄새를 제거할 수 있다. 너무 잦은 드라이클리닝은 모직(울, 캐시미어)을 손상시킬 수 있으니 주의.

 

 

코트 보관법

 

 

플라스틱 옷걸이보다는 나무 옷걸이에 걸어 보관하는 것이 좋다. 보관 중 좀벌레 퇴치를 위해 좀약을 옷장에 넣어두거나 비닐 대신 부직포 커버로 덮어두면 도움이 된다. 모직 코트는 옷솔로 결을 따라 먼지를 쓸어 내어 보관하고 옷들이 너무 붙어 있는 것보다 간격을 두고 걸어두는 것이 좋다. 코트를 뒤집어 보관하는 것도 추천한다.

 

 

 

 

 

패딩 세탁

 

 

패딩은 오히려 드라이클리닝을 했을 때 오리나 거위 털의 유분이 제거되어 보온 기능이 떨어질 수 있다. 화장품 등으로 인한 목 칼라(collar) 부분 오염은 클렌징 워터로 부분 세탁하면 된다. 전체 세탁을 할 때는 방수 기능을 떨어뜨릴 수 있는 섬유 유연제를 쓰지 않고 중성 세제로 가볍게 손세탁한다. 냄새가 밴 패딩의 경우 섬유 탈취제 사용보다는 신문지로 덮은 후 드라이어로 열을 가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패딩 보관

 

 

세탁 후 건조∙보관할 때는 충전제가 쏠리지 않도록 수평으로 말리고 옷걸이에 걸어서 보관하는 대신 돌돌 말아서 보관하는 것이 좋다. 충전제가 한쪽으로 뭉쳤다면 손이나 막대기로 두드려준다.

 

 

 

 

모피 세탁

 

 

모피는 예민한 소재인 만큼 세탁에도 주의가 필요하다. 모피 세탁은 3~5년에 한 번, 모피 세탁 전문 업체에 맡기는 게 좋다. 대신 평소에 관리를 잘 해주어야 하는데, 털 소재는 먼지가 들러붙기 쉬우므로 외출 후 모피 코트를 털어주거나 막대기로 때려 먼지를 제거해 줘야 한다. 쉽게 사용하는 먼지 털이용 ‘돌돌이’는 모피의 질을 망가뜨릴 수 있다.

 

 

모피 보관

 

 

옷장 속 제습제는 모피의 수분을 빼앗아 털이 윤기를 잃을 수 있다. 대신 습자지나 부직포 사용을 권장한다. 또한, 안감에 다리미를 사용하면 가죽이 수축하여 찢어질 수 있다. 보관할 때는 통풍이 잘 되는 곳에서 천이나 실크 소재의 모피 전용 커버를 덮어 털이 눌리지 않도록 보관하는 것이 좋다.

 

 

 

 

 

니트 세탁

 

 

나일론, 아크릴 등의 합성 섬유 30% 이상인 니트라면 손세탁이 가능하다. 미지근한 물에 울 세제를 넣고 손으로 주물러 세탁하고 탈수 시에는 수건 위에 니트를 올려놓고 손으로 눌러 물기를 제거한다. 울이나 캐시미어의 동물성 섬유 비율이 높은 니트는 전문 세탁을 맡겨야 손상 없이 오래 입을 수 있다.

 

 

니트 보관

 

 

무게가 있거나 얇은 니트는 옷걸이에 걸어 보관하면 어깨 부분이 늘어나기 쉽다. 접어서 보관하는 게 좋은데, 구김이 생겼을 때 스팀 다리미질을 해주면 (동물성 섬유의 경우) 습기를 머금으면서 옷을 원래 상태로 되돌릴 수 있다.

 

 

기획 박규민 사진 셔터스톡

 

[이런 기사 어때요?]

 

>> 저당식이라면 맘껏 먹어도 될까? 적정 칼로리 계산법

 

>> 1만 구독 중장년 크리에이터 만드는 시니어 유튜브 PD

 

>> 봄날, 가족탕으로 떠나는 언택트 세신 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