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성기 서비스 바로가기
  1. Home
  2. 재단소식
  3. 언론보도
  4. 
언론보도 박상민, 코로나19 극복에 소극장 콘서트 개최 2020.07.27 조회수 27

 

 

가수 박상민이 10년 만에 소극장 콘서트를 개최한다. '기부왕'답게 안경 기부함을 설치, 아름다운 선행도 펼친다.

 

허스키한 보이스, 호소력 짙은 가창력으로 남녀노소 많은 사랑을 받아온 가수 박상민이 단독 소극장 콘서트를 연다. 오는 7월 22일부터 8월 1일까지 '니가 그리운 날엔'이란 주제로 혜화역 1번 출구 앞 대학로 아티스탄홀 소극장에서 진행된다.

 

데뷔 28년 차인 가수 박상민은 다양한 히트곡을 선보이며 다양한 무대에서 종횡무진 활약하며 오랫동안 사랑받고 있다. 폭발적인 가창력뿐 아니라 완벽한 무대 매너로 매 공연마다 관객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특히 이번 콘서트는 소극장에서 풀 밴드 무대를 예고하고 있어 벌써부터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멀어저간 사람아' '청바지 아가씨' '무기여 잘 있거라' '하나의 사랑' '해바라기' 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관객과 가장 가까이서 호흡하는 무대로 만들 계획이다.

 

또한 '연예계 기부왕' 박상민답게 기부도 이루어진다. 콘서트장 입구에 안경 기부함을 설치해 관객들과 함께 아름다운 선행을 펼친다. 안경 기부는 '라이나전성기재단'이 서랍 속에서 잠자고 있는 안경을 기부받아, 안경사들의 손을 거쳐 캄보디아의 시니어 노동자 가족들과 국내 취약 계층 및 독거노인에게 밝은 빛과 희망을 선물하는 프로젝트다.

 

지난해 진행된 1차 전성기 안경기부 캠페인에서 박상민은 평소 아끼던 안경 30여 점을 기부한 것은 물론, 캠페인 홍보에도 적극 참여해 캄보디아 어린이와 노동자 988명에게 새로운 눈과 건강한 삶을 선물해 화제를 낳았다.

 

안전에 대한 대비도 철저히 이루어질 예정이다. 공연장에 입장하기 전 모든 관객과 스태프의 체온 측정, 손 소독제 사용, 마스크 착용, 문진표 작성을 의무화 한다.

 

한편 박상민의 '니가 그리운 날엔'의 티켓은 오늘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