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축이 먼저일까, 투자가 먼저일까?

기사 요약글

투자에 성공하는 사람들이 주변에 하나둘씩 생기면서 호기심이 생겼다. 하지만 당장 목돈도 없고, 투자 지식도 전무하다면 일단은 계속 저축하는게 답일까?

기사 내용

 

 

 

 

Q 저축을 해서 목돈을 만든 다음 투자를 하는 게 맞을까요? 아니면 조금씩 조금씩 투자하며 돈을 키우는 게 맞을까요?

 

 

정답은 없습니다. 다만 투자는 분명 규모가 중요한 게 맞습니다일명 '종잣돈'의 중요성이죠. 하지만 지금 같은 저금리 상황에서는 저축만으로 5000만 원 이상의 종잣돈을 만들기는 시간이 오래 걸리는 게 사실입니다.

 

저는 '절약-저축-투자' 3축의 바퀴를 모두 돌리라는 쪽입니다. 생활로는 절약하면서, 투자는 3년 이상을 바라보면서 위험관리를 병행해 이어가고, 저축을 통해 기본을 깔아가는 형태이죠.

 

그래서 저축이냐? 투자냐? 를 고민할 게 아니라 저축과 투자의 비중을 정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매달 100만 원을 재테크에 할애한다면 '저축 20만 원-투자 80만 원'으로 갈지, '저축 50만 원-투자 50만 원'으로 할지를 결정하는 건데요, 이 부분은 본인의 투자에 대한 경험, 학습, 위험 선호도 등을 기준으로 삼으시면 될 것 같습니다.

 

 

 

 

Q 적금으로만 돈을 저축하고 있는데, 돈을 더 모으려면 주식을 시작해야 할까요? 주식에 대해서는 하나도 모르는데 주식은 어떻게 시작하면 좋을까요?

 

 

돈을 버는 것이 아닌 돈을 '모으는' 방법인 재테크는 크게 절약, 저축, 투자 3가지 밖에 없습니다. 그런데요, 3가지 중에 투자가 최고다, 이런 건 절대 아닙니다.

 

가령 효과성으로만 보면 절약이 최고입니다. 한 달에 50만 원 쓰는 걸 25만 원으로 줄이면 그냥 50% 수익률을 올리는 거니까 말이죠. 따라서 적금을 꾸준히 한다는 자체가 뒤떨어진다거나 한심하거나 하는 건 절대 아닙니다.

 

다만 저금리가 너무 오래 유지되고, 향후에도 2년 정도 더 이어질 것으로 보여 저축의 효율성이 떨어지는 것처럼 보이죠. 따라서 이럴 때는 어느 정도 포트폴리오에 투자를 넣어야 하는데요, 20대로선 소액투자라는 점을 볼 때 주식이 접근성이 좋을 것 같습니다.

 

그런데, '하나도 모르는' 상황에선 절대 쉽게 뛰어들어선 안 됩니다. 우선 3개월 정도 책도 읽고, 카페도 가입해서 정보도 얻고, 모의투자도 해보고, 선배 이야기도 들어보면서 자신을 채워야 합니다. 물론 공부 많이 한다고 투자를 잘하는 건 아니지만, 학습해두면 실패를 했을 때 시행착오 과정을 거쳐 실력을 키울 수 있습니다. 건승을 기원합니다.

 

 

>> 약은 약사에게 궁금증은 전성기 자문단에게! 돈굴리기에 대한 궁금증은 이곳을 클릭해 속시원상담소에 문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