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 같은 한옥이 아닐세, 믿을 만한 한옥스테이 _ 서울 편

기사 요약글

숙소의 홈페이지만 보고 예약했다가 실물을 보고 실망한 적이 있다면 이제는 한국관광품질인증마크가 있는지 확인해보자.

기사 내용

 

한국관광품질인증마크는 한국관광공사가 한국인뿐 아니라 외국인 관광객이 관광시설과 서비스에 대한 품질을 가늠해 선택할 수 있도록 직접 평가단을 운영해 기준을 통과한 업체에게 부여한 표식이다. 숙박시설뿐 아니라 쇼핑, 한옥 체험, 음식 등의 업종에서도 인증마크를 확인할 수 있다. 한국관광품질인증마크가 있는 숙박시설 중 도심 속 보물처럼 빛나는 한옥을 찾아봤다.

문의 www.qualkorea.com

 

 

종로 명소의 중심에서 하루를 보내다, 시은재

 

종로를 이루는 많은 명소를 한번에 구경하고 싶다면? 낮에는 경복궁을, 밤에는 인사동 문화의 거리를 둘러볼 수 있는 시은재를 방문해보자. 시은재에서는 웬만한 명소들을 걸어서 갈 수 있어 느린 여행의 묘미를 즐길 수 있다.

시은재는 화려한 장식은 없지만 소박하게 아름다운 한옥의 미가 느껴진다. 마루에 달려있는 현판부터 천장의 서까래까지 세월이 느껴지는 고풍스러움을 몸에 두르고 하루를 보낼 수 있다. 화장실이나 에어컨 등 편의 시설은 현대적으로 갖춰져 있으며, 관리자가 상주하고 있어 불편 사항은 바로 해결할 수 있는 것도 장점. 조식은 계란, 빵, 잼, 주스 등으로, 숙박 시 무료로 이용 가능.

 

https://tgzzmmgvheix1905536.cdn.ntruss.com/2019/08/df95d3d58ef242d8bc8478be34f1a8c5

 

가격 1박 10만원대(2인 기준, 전화나 에어비앤비 두 가지 방법으로만 예약 가능하다) 

주소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439

문의 010-5355-3029, www.airbnb.co.kr/rooms/6170892

 

 

 

잊고 있던 전통 문화 배우기, 문게스트하우스

 

6·25전쟁 직후부터 4대째 이어 살던 집을 9년 전부터 게스트하우스로 변모시킨 곳이 문게스트하우스다. 이곳에서는 단순히 하루를 머무는 것에서 나아가 우리의 전통 문화를 배울 수 있다. 본채 앞의 넓은 마당에서 과거 한문 선생님이었던 사장님이 서예와 탁본을 주관하고, 그리기와 악기 체험은 인근 이웃 예술가들이 선생님이 되어준다.

이른 오후에 진행되는 체험을 마치고 밤이 내린 창덕궁을 둘러보는 것도 잊지 말아야 할 여행 코스다. 창덕궁 야간 개장을 사전에 예약하지 않았어도 괜찮다. 주변 돌담길을 거닐며 감상하는 아름다운 창덕궁의 모습만으로도 충분할 테니.

 

 

가격 1박 10만원대(2인 기준, 주인과 상의 시 한옥 마당에서 바비큐도 가능하다)

주소 서울 종로구 삼일대로32길 31-18

문의 02-745-8008, www.moonguesthouse.com

 

 

 

고요한 안식을 찾아서, 담소정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 등장하며 더욱 유명해진 곳. 가회동 한옥마을 골목에 위치해 실제 한옥에서의 생활을 체험할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담소정의 장점은 주변이 실제 한옥 거주지로 둘러싸여 저녁부터는 소음 하나 없이 고요해진다는 것이다. 낮과는 전혀 다른 매력의 밤의 북촌 한옥마을을 마음껏 구경할 수 있는 기회니, 조용히 골목골목을 산책해보자.

산책을 마친 후에는 마루에 앉아 차 한잔 즐길 것을 추천한다. 천장의 서까래부터 마당의 해태상까지 한국적인 장식을 구경하다 보면 나도 모르게 마음이 평안해지는 것을 느낄 수 있다. 조식은 반찬과 함께 제공되는 연잎밥으로 무료다. 제철 음식으로 구성되는 건강식이니 꼭 먹어볼 것.

 

 

가격 1박 30만원대(2인 기준)

주소 서울시 종로구 가회동 57

문의 010-2053-9701, dahmsojung.modoo.at

 

 

 

한복을 차려 입고 삼청동을 거닐고 싶다면, 청연재

 

1930년대 지어진 한옥을 재생한 부티크 호텔이다. 한국 전통 한옥 건축기법을 지켜 완성한 청연재는 나무, 돌, 황토 등의 자연친화적 건물로 그 자체로 고즈넉한 멋을 느낄 수 있다. 체크인 시간에 맞춰 들어가면 갓 우린 차 한 잔과 병과를 즐기며 그 매력에 더욱 빠질 수 있다.

전통 차에 대해 좀더 알고 싶다면, 다도 체험을 신청해보자. 찻잎 고르기부터 차 우리는 법까지 전통 다기를 이용해 배울 수 있다. 이 외에 청연재의 주인장이 천부터 문양까지 골라 만든 한복 체험도 인기. 한복을 취향별로 골라 입었다면 주변에 위치한 삼청동을 산책해보자. 사잇길 마다 깨알같이 그려진 벽화 앞이라면 사진관 부럽지 않은 인생 사진을 찍을 수 있을 것이다.

 

 

가격 1박 20만원대(2인 기준)

주소 서울시 종로구 북촌로6길 13-2  

문의 02-744-9200, www.hcyj.kr

 

 


 

 

 

한국관광공사에서 펴낸 <여행자의 방>. 한국관광품질인증제에 선정된 믿을 만한 국내 숙소 72곳을 담았다. 고즈넉한 매력의 한옥부터 나홀로 여행자를 위한 게스트하우스, 손주와 함께 가기 좋은 숲속 펜션 등을 엄선했다. 

 

 

기획 서희라 손나은(인턴)

 

이전글

추석에 만난 며느리와 시어머니, 두 가지 대화만 잘 풀면 게임 끝!

다음글

귀하신 요즘 며느리, 친정과 비교하고 잔소리도 한다면?

댓글
댓글
김*정
한국 관광 품질인증마크 이젠 눈여겨 볼게요.
2019.09.13
대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