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돌봄캠프 5기] 다시 돌아오지 않을 이 시간 아쉽지만 너무 행복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