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 우리 함께 극복해요

기사 요약글

라이나 건강한 봉사단이 ‘치매의 날’ 행사장에 떴다. 홀로 사는 어르신들을 모시고 각종 프로그램을 함께했던 참여 현장 속으로.

기사 내용

 

 

오늘은 시그나데이!

 

지난 9월 20일 라이나 건강한 봉사단이 다시 모였다. 시그나데이(Cigna Day) 행사를 통해 다시 한번 사랑과 행복을 나눌 기회가 생겼기 때문이다. 시그나데이는 라이나생명의 모기업인 시그나그룹에서 사회 공헌 활동을 위해 일 년에 한 번 개최하는 행사로, 올해는 ‘제12회 치매의 날(21일)’을 맞아 독거노인들이 치매를 바로 알고 예방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과 이벤트를 준비했다. 이날 봉사단은 어르신들을 모시고 그들이 행사를 온전히 누릴 수 있도록 매 순간을 함께했다.

  

 

치매를 새롭게 알게 된 시간

 

봉사단과 어르신들이 치매의 날 행사가 열린 세종대학교 AI센터에 모였다. 행사 시작 전, 한 조에 배치된 봉사단과 어르신들이 테이블에 삼삼오오 모여 앉아 서로를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소개가 끝나자 봉사단은 미리 준비해 온 선물을 꺼냈다. 정성스럽게 포장한 호두과자와 손 편지였다. 어르신들은 오랜만에 편지를 받아본다며 연신 고맙다는 말을 했고, 이 순간을 간직하고자 봉사단원과 사진을 찍기도 했다.

 

 

이날 행사는 진행자의 “치매는 무서운 병이지만, 충분히 미리 예방하고 극복할 수 있습니다. 오늘 치매에 대한 두려움을 떨치고 치매를 제대로 아실 수 있도록 즐겁고 희망찬 프로그램들이 많이 준비되어 있습니다”라는 소개와 함께 시작됐다.

난타 공연에 이어 노래 공연이 펼쳐지면서 행사장의 분위기는 한껏 끓어올랐다. 공연이 끝나자 테이블에 도시락이 놓였고, 서로 이야기를 하며 즐거운 식사시간을 가졌다. 한 어르신은 “누군가와 이렇게 얘기하면서 식사한 게 얼마 만인지 모르겠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식사가 끝나자 특별한 손님이 무대 앞에 소개됐다. 치매 예방을 위해 만들어진 ㈜로보케어의 로봇으로 ‘실버세대의 벗’이라는 의미를 가진 ‘실벗’이다. 스스로 자기소개도 하고, 진행자와 대화도 나누고, 심지어 노래까지 하는 모습에 참석자들은 신기해하며 아이처럼 좋아했다. 실벗의 재롱에 몇몇 어르신들은 자리를 박차고 무대에 올라가 실벗과 함께 춤 실력을 뽐내기까지. 봉사단원들도 어르신들의 손을 잡고 같이 무대에 서서 소중한 시간을 함께했다.

  

 

모든 치매 정보를 모아놓은 치매극복박람회

 

치매극복박람회가 열리는 광개토관으로 자리를 옮겨 어르신들이 자유롭게 관람하며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었다. 이 박람회는 중앙치매센터가 개최하는 행사로, 라이나전성기재단과 ㈜로보케어도 부스에 참가했다.

어르신들은 치매 조기진단 테스트부터 난청 검사, 치매 예방 수칙 점검, 실종 예방 방지 지문 등록, 치매 전문가와 1:1 맞춤형상담까지 봉사단의 도움을 받으며 체험했다. 혼자 왔으면 절대 못 했을 거라며 봉사단원의 손을 꼭 잡고 다니는 어르신.

“이런 좋은 곳을 같이 와줘서 얼마나 고마운지 몰라요. 부스도 많고, 사람도 많아서 혼자서는 아무것도 못 했을 거예요. 옆에서 딸처럼 챙겨주는 봉사단원 덕분에 행복한 추억 만들었네요.”

 

 

치매 예방 뮤지컬을 관람하고 이날 행사는 마무리됐다. 행사 내내 웃음을 잃지 않았던 봉사단 이미희 팀장이 소감을 전했다.

“요즘 암보다 치매가 더 무섭다며 치매에 대해 많이 걱정하세요. 오늘 진행한 치매 극복 행사와 치매극복박람회를 통해 어르신들이 치매를 바로 알게 되고, 치매를 극복할 수 있다는 용기를 낼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을 보내서 뜻깊습니다.”

 

 

 

기획 우성민 사진 이대원(스튜디오 텐)

 

이전글

오카리나와 함께한 꿈의 무대, 오라앙상블의 첫 공연

다음글

시로 당신을 위로 해드립니다, 위로시(詩)대

댓글
댓글
김*정
놀이가 거의 없는 어른들에게 건강에 관한 정보와 치매예방은 물론 극복할 수 있다는 즐거운 프로그램 진행 자주 열어주셨으면 좋겠어요.가족 중 치매환자가 있어 그런가 이렇게 함께 어울릴 수 있는 공간이 있었다는게 글을 읽으며 부러웠습니다.
2019.10.17
대댓글
김*실
뜻깊은 봉사활동과 행사였네요. 치매를 이젠 가족 뿐만 아니라 사회가 함께 관리하고 돌봐야 하는 시대가 된 것 같아요.
2019.10.17
대댓글
이*국
암보다 무서운 치매... 치매예방 즐거운 놀이를 ~~
2019.11.01
대댓글